기사 메일전송
아트센터 인천 ‘원데이 페스티벌’ 5천여명 관객 ‘대성황’
  • 안준모 기자
  • 등록 2019-10-15 15:12:50

기사수정
  • 10월 12일 공연장 곳곳서 다양한 유무료 공연 개최

지난 12일 열린 ‘아트센터 인천’의 오픈하우스 축제 ‘원데이 페스티벌: 인사이드아웃’에 5천여 명의 관객이 몰리며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사진 = 인천시 제공)‘아트센터 인천’의 오픈하우스 축제 ‘원데이 페스티벌: 인사이드아웃(이하 원데이 페스티벌)’에 5천여 명의 관객이 몰리며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특히 동화 낭독극과 피아노 토크 콘서트에는 가족 단위의 관람객들이 좌석을 가득 채우며 뜨거운 호응을 보였다.

 

15일 아트센터 인천에 따르면 아트센터 인천은 개관 1주년과 ‘인천 시민의 날’을 앞두고 지난 1년간 관객들에게 받은 관심과 사랑에 보답하기위해 지난 12일 하루 동안 원데이 페스티벌을 개최했다. 

 

‘원데이 페스티벌’은 ‘아트센터 인천’의 오픈하우스 축제로 콘서트홀을 비롯해 다목적홀, 리허설룸, 스튜디오 등 그동안 연주자나 관계자 외 출입이 어려웠던 공간까지 모두 개방해 시민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당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8시까지 아트센터 인천 곳곳에서 진행된 공연들은 클래식뿐만 아니라 크로스오버, 재즈, 동화 낭독극 등 다양한 장르로 구성하여 관객들에게 공연 선택의 폭을 넓혔다. 


지난 12일 열린 ‘아트센터 인천’의 오픈하우스 축제 ‘원데이 페스티벌: 인사이드아웃’에 5천여 명의 관객이 몰리며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사진 = 인천시 제공)

특히 동화 낭독극 ‘삼양동화’와 피아노 토크 콘서트 ‘유럽 음악도시 기행’ 등 리허설룸에서 개최된 무료 공연에는 이른 오전부터 가족 단위의 관람객들이 좌석을 꽉 채우며 뜨거운 호응을 보였다. 

 

전석 1만 원으로 개최된 콘서트홀 프로그램 ‘앙상블 디토’와 ‘포르테 디 콰트로’ 는 독보적인 팬층을 보유한 아티스트답게 전국에서 모여든 팬들이 대거 참여하며 열광하는 모습을 보였다. 

 

당초 예정이었던 야외 인형극과 버스킹 공연은 아프리카 돼지 열병 확산의 우려로 취소됐다. 

 

아트센터 인천 관계자는 “이렇게 많은 분들이 아트센터 인천을 찾아주셔서 기쁘고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시민들이 편안하게 즐길 수 있는 양질의 콘텐츠를 지속적으로 소개하는 한편 인천시민들이 자랑스러워 할 수 있는 공간으로 자리매김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아트센터 인천’은 오는 17일 세계적인 거장 지휘자 윌리엄 크리스티가 이끄는 프랑스 고음악단체 ‘레자르 플로리상’을 초청해 헨델의 ‘메시아’를 선보인다.

 

개관 1주년을 맞는 다음달에는 6일 잉글리시 콘서트 & 조수미’, 9일 ‘필라델피아 오케스트라 & 조성진’(11.9), 13일 ‘안드라스 쉬프 & 카펠라 안드레아 바르카 오케스트라’, 16일 인천시향과 함께하는 ‘개관 1주년 기념공연’ 등 세계적인 거장들을 연이어 초청하며 콘서트홀의 명성을 더해갈 예정이다.

 

관련기사
TAG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인천시교육청에 도착한 수능 문·답지’
  •  기사 이미지 부천 주민자치 문화예술 프로그램 경연대회 ‘성황’
  •  기사 이미지 유네스코한국위원회 브릿지팀, 부천시 평생학습 벤치마킹
정부24
대한민국정부_대표블로그
유니세프_리뉴얼
포커스 IN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