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경기도-고양시, 스마트 원예단지 조성으로 미래농업 기반 구축한다
  • 안준모 기자
  • 등록 2019-11-12 14:01:29

기사수정
  • 도, 농식품부 주관 스마트 원예단지 기반조성 공모사업 선정

경기도가 고양시, 농어촌공사와 함께 ‘스마트 원예단지 기반조성’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 (사진 = 경기도 제공) 경기도가 고양시, 농어촌공사와 함께 ‘스마트 원예단지 기반조성’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 이를 통해 미래농업을 위한 기반을 구축할 계획이다.

 

경기도는 농림축산식품부가 주관하는 스마트원예단지 기반조성 공모사업에 노후화된 고양시 원당화훼단지 일원을 현대화하는 방안을 제출해 지원 대상에 선정됐다고 12일 밝혔다.

 

해당 사업에는 총 46억 원이 투입되며 정부에서 32억 원을 지원한다. 농어촌공사는 위수탁협약 체결을 통해 실시 설계 등 사업 시행을 지원할 예정이다.

 

경기도는 원활한 사업 추진을 위해 상시 현황점검·관리 및 사업 적기 추진시스템을 마련하고, 분기별로 관계기관 합동점검을 실시해 사업대상지 여건에 따라 신속한 사업계획 변경 등을 통해 공사 지연을 방지할 예정이다.

 

기반조성이 완료된 후에는 연계 사업을 통해 스마트팜 구축을 지원한다.

 

고양시 원당화훼단지 일원은 2006년에 조성돼 13년이 지나 시설이 낙후됐다는 지적이 제기돼 왔다. 경기도는 이 지역에 스마트팜을 도입하기 위해 ▲대형관정 및 소형관정 등 용수개발 ▲상수도 및 배수로 정비 ▲폐식물 처리시설과 폐양액 재활용시설 설치 ▲화재·감전 예방시설 설치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도 관계자는 “인근에 조성 예정인 화훼종합유통센터와 더불어 이 지역을 스마트 원예단지의 대표 사례가 될 수 있도록 적극 육성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는 도내 스마트팜 보급을 위해 현재까지 39억 원을 투입해 118농가에 센서 장비, 영상장비, 제어시스템 등 ICT 시설·장비를 지원했으며, 2022년까지 추가로 80농가를 육성할 계획이다.


관련기사
TAG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신동근 국회의원, "검단신도시 광역교통개선 적극 지원할 것"
  •  기사 이미지 안산시 마을공동체 한마당…‘든든한 마을, 단단한 공동체'
  •  기사 이미지 경기도·미8군사령부, '한미협력협의회' 양해각서 체결
정부24
대한민국정부_대표블로그
유니세프_리뉴얼
포커스 IN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