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이천시, 이천 출신 세계적인 드럼 연주자‘리노’ 문화예술 홍보대사로 위촉
  • 유한수 기자
  • 등록 2019-11-12 17:31:47

기사수정

이천시는 지난 8일 세계적인 드럼 연주자인 리노(본명 박병기)를 이천 문화예술 홍보대사로 위촉하였다.

 

드러머 리노 는 이천시 증포동 출신으로 9살 때 드럼을 접하면서 재능을 인정받기 시작하여 끊임없는 연습과 노력의 결과로 현재 국내뿐 아니라 세계적으로 놀라운 드럼 실력을 인정받고 있는 음악가이다. 

 세계적인 드럼 연주자 리노 문화예술 홍보대사로 위촉

또한, 2018년 세계 톱 드러머 50’에 아시아인 최초로 선정되었고, 2017년 세계적인 악기브랜드인 사운드 브레너가 선정한 ‘가장 영향력 있는 월드 아티스트 톱 5’에 이름을 올렸으며,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 폐막식에서 단독 공연을 펼친바 있다. 애터미 ENM의 아티스트로서 다음 세대에게 큰 영향력을 미칠 수 있는 좋은 문화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홍보대사로 위촉된 리노(ATOMY ENM 대표)는 “제주올레홍보대사, 순천관광홍보대사, 3·1 독립운동 UN/유네스코 홍보대사, UN GCF2차 실무추진단 자문위원에 이어 5번째 유네스코 관련 이천시문화예술 홍보대사로 위촉되어 한국의 위상을 전 세계에 알리는데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엄태준 이천시장은 “이천 출신의 자랑스러운 한국뮤지션 리노를 문화예술 홍보대사로 위촉하게 돼 기쁘다”며 “타고난 재능과 열정을 바탕으로 다양한 분야에서 홍보대사로서 큰 활약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신동근 국회의원, "검단신도시 광역교통개선 적극 지원할 것"
  •  기사 이미지 안산시 마을공동체 한마당…‘든든한 마을, 단단한 공동체'
  •  기사 이미지 경기도·미8군사령부, '한미협력협의회' 양해각서 체결
정부24
대한민국정부_대표블로그
유니세프_리뉴얼
포커스 IN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