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박찬대 의원 “허위학력 최성해 동양대 총장 법적 책임도 함께 물어야”
  • 안준모 기자
  • 등록 2019-12-19 13:19:13

기사수정
  • “최 총장, 공문서 통해 허위학력 적극 행사”

 박찬대 의원. (사진 = 경인포스트)

더불어민주당 박찬대 국회의원(인천 연수갑)은 19일 최성해 동양대 총장에 대한 임원 승인 취소 및 업무방해 고발 등 교육부의 적극적인 조치를 촉구했다.

 

박 의원은 지난 10월 교육부 및 한국대학교육협의회 국정감사를 통해 최성해 동양대 총장이 단국대 학사를 수료하지 않았으며, 한국대학교육협의회 부회장 취임 당시 허위학력을 기재해 교육부 임원취임 승인을 받았다고 지적했다. 

 

박 의원은 허위사실을 기재해 교육부의 임원취임 승인업무를 방해한 점을 들어 교육부에 위계공무집행방해죄 고발을 요구했다.

 

국정감사 이후 교육부는 최성해 총장의 허위학력 여부에 대해 사실관계를 조사한 결과, 단국대 학부, Temple대 MBA수료, 워싱턴 침례대 박사학위가 허위로 밝혀졌다. 

 

이에 따라 교육부는 임원취임 승인 취소 절차를 진행할 예정이다.

 

박 의원은 교육부 조사결과에 대해 “최 총장의 임원 취임 승인 취소 뿐만 아니라 공문서를 통해 허위학력을 적극 행사한 점에 대해 교육부가 법적 책임을 반드시 물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TAG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한국도자재단, 경기공예창작지원센터 3D프린터 활용 시범 교육 프로그램 운영
  •  기사 이미지 경기도, 새해 맞이 ‘팔당호 수질오염 예방위한 정화활동’
  •  기사 이미지 첫 인천시 남동구 민간체육회장에 양병복 후보 당선
정부24
대한민국정부_대표블로그
유니세프_리뉴얼
포커스 IN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