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첫 인천시 남동구 민간체육회장에 양병복 후보 당선
  • 안준모 기자
  • 등록 2020-01-15 17:09:00

기사수정
  • 남동구체육회 선관위, 단독 출마 양 후보에 당선증 전달

남동구체육회 선거관리위원회, 양병복 남동구 민간체육회장 당선인에 당선증 교부. (사진 = 남동구)첫 민간 남동구체육회장에 남동구체육회 前 수석부회장 양병복(61) 후보가 당선됐다.

 

남동구체육회 선거관리위원회(이하 선관위)는 지난 4일부터 이틀간 진행된 회장 후보자 등록기간에 양 후보자가 단독으로 출마해 투표 없이 사실상 당선인으로 결정했다.

 

선관위는 회장선거관리규정에 따라 결격사유가 없음을 확인하고 선거일 당일인 15일 양 후보자를 최종 당선인으로 결정, 당선증을 전달했다. 

 

당선인의 임기는 16일부터 3년간이다. 

 

양 당선자는 “지역 체육인들과 소통하고, 전문체육과 생활체육이 상생할 수 있는 체육환경을 조성해 남동구 스포츠 위상을 제고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양 당선자는 1999년부터 남동구체육회의 이사로 활동했으며, 부회장을 거쳐 지난해 수석부회장을 역임했다. 

 

2017년엔 초대 남동구축구협회장을 지내며 인천시 최초로 대한축구협회장기 전국축구대회에서 우승하는 업적을 남기기도 했다.


관련기사
TAG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한국도자재단, 경기공예창작지원센터 3D프린터 활용 시범 교육 프로그램 운영
  •  기사 이미지 경기도, 새해 맞이 ‘팔당호 수질오염 예방위한 정화활동’
  •  기사 이미지 첫 인천시 남동구 민간체육회장에 양병복 후보 당선
정부24
대한민국정부_대표블로그
유니세프_리뉴얼
포커스 IN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