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부천시 요양병원 확진자···병상대기 중 3명 사망
  • 이지민 기자
  • 등록 2020-12-18 17:39:06

기사수정

경기도 부천시의 요양병원에서 확진 판정을 받은 환자 3명이 병상 대기 중 사망했다. (경인포스트 자료사진)경기도 부천시의 요양병원에서 확진 판정을 받은 환자 3명이 병상 대기 중 사망했다. 부천시 등에 따르면 요양병원은 코호트 격리 중이었다.

   

사망한 환자들은 모두 지난 11일 확진 판정을 받은 70~80대 남성이다. 70대 환자 한 명이 지난 13일 병상 대기 중 사망했다. 다른 70대 환자도 14일 사망했다. 80대 환자는 나흘만인 지난 16일 사망했다.

   

현재 경기도에는 병상을 배정받지 못한 병원 대기자가 총 251명 있으며, 이들 대부분은 중증 환자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0시 기준 경기도내 코로나19 치료병원 병상 가동률은 86.8%(768개 중 667개)다. 특히 중증환자 병상은 49개 중 2개만 남았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경기도일자리재단, ‘청년 노동자 지원사업’ 참여 기업과 간담회
  •  기사 이미지 경기도 공정조달시스템, 효율성-공공성 분리한 ‘투 트랙’으로
  •  기사 이미지 수원시 율천동 단체장·단체원, 제천에서 복구작업 지원
정부24
대한민국정부_대표블로그
유니세프_리뉴얼
포커스 IN더보기

기사 작성의 동영상 등록에 동영상 소스를 넣어주세요.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