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안산시, 행안부 특별교부세 43억 확보
  • 김원영 기자
  • 등록 2021-07-02 17:39:24

기사수정
  • 주민숙원 및 재난안전 사업 추진 탄력…지역 정치권과의 유기적인 협력 결과

안산시청

안산시는 행정안전부로부터 올 상반기 특별교부세로 43억 원을 확보해 지역현안 및 재난안전사업 모두 8건에 투입한다고 2일 밝혔다.

 

이번에 확보한 특별교부세는 ▲본오동 청소년문화의집 건립(6억) ▲본오3동 행정복지센터 승강기설치(5억) ▲남사박 지하통로박스 진출입로 확장(2억) ▲구룡경로당 신축(9억) ▲안산스마트허브 풍전로 도로정비(3억) ▲대부동 일반주거지역 주진입로 개설(5억) 등 지역 현안사업 6건과 ▲신길2천 소하천 정비(8억) ▲뻑꾹천(소하천) 정비사업(5억)의 재난안전사업 2건 등 모두 8건에 투입된다.

 

시는 전해철 행정안전부 장관·김철민·고영인·김남국 국회의원 등 지역 정치권과 유기적인 협조체계를 구축하고, 사업의 필요성 및 긴급성 등에 대해 지속적으로 건의하는 등 특별교부세 확보를 위한 노력을 이어왔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이번에 확보된 특별교부세는 지역주민들의 숙원사업이 선정된 만큼 시민들의 안전 및 생활편의를 위해 최대한 신속하게 사업을 완료하겠다”며 “또한 시민을 위해 지역에 많은 애정과 지원을 아끼지 않는 국회의원들께 감사하다”고 말했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경기도일자리재단, ‘청년 노동자 지원사업’ 참여 기업과 간담회
  •  기사 이미지 경기도 공정조달시스템, 효율성-공공성 분리한 ‘투 트랙’으로
  •  기사 이미지 수원시 율천동 단체장·단체원, 제천에서 복구작업 지원
정부24
대한민국정부_대표블로그
유니세프_리뉴얼
포커스 IN더보기

기사 작성의 동영상 등록에 동영상 소스를 넣어주세요.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