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파주시, 인구 50만명 돌파
  • 조기범 기자
  • 등록 2022-05-31 14:26:32

기사수정
  • 전국 19번째, 경기도 13번째 진입... 지속가능도시로 대도약

경기도 파주시 인구가 50만명을 넘어섰다. 이로써 파주시는 2년뒤인 2024년 50만 대도시 지위를 획득한다고 밝혔다.

 

파주시, 인구 50만명 돌파 (운정신도시 사진)

파주시는 30일 서울에서 살던 김모씨 가족이 오후 4시 경 금촌1동에 전입신고를 마침으로써, 전국 226개 기초지방자치단체 중 19번째, 경기도 지자체 중에서는 13번째로 인구 50만을 넘어서는 도시가 됐다. 이는 2013년 8월에 인구 40만명을 넘어선 이후 8년여만이다.

 

파주시는 1996년 3월 1일, 파주군에서 인구 17만명의 도농복합시로 승격한 후 26년여 간 지속적으로 발전하여, 인구 50만명을 넘어서게 되었다. 이는 2000년대 초부터 산업단지 및 산업기반시설 확충, 운정신도시 등 도시개발에 따른 인구 유입, 광역교통망·주거편의시설 등 도시기반시설이 지속적으로 확충된 결과이다.

 

최종환 파주시장은 “인구 50만 대도시라는 위상에 걸맞은 균형과 상생을 위해 시민과 소통하고, 더 공정하고 더 도약하는 지속가능한 파주시를 위해 힘차게 나아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방자치법`상 대도시 특례가 공식 인정되면 지속가능한 파주 발전을 위한 자치권한이 대폭 확대된다.

 

그동안 경기도가 행사해 오던 도시관리계획 결정·변경, 용도지역·용도지구의 지정·변경 등 25개 법률 약 120개의 권한 및 사무를 직접 처리할 수 있게 된다.

 

도시계획 및 개발, 문화, 산업, 지적, 환경보전 등의 사무를 파주시 특성에 맞는 행정으로 펼치게 되면 인허가 기간 단축, 신속한 민원 해결로 시민을 위한 행정서비스 개선에 크게 기여할 뿐만 아니라 대도시 기반구축을 위한 각종 시설투자도 지속되어 50만 대도시의 미래를 더욱 착실히 준비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경기도일자리재단, ‘청년 노동자 지원사업’ 참여 기업과 간담회
  •  기사 이미지 경기도 공정조달시스템, 효율성-공공성 분리한 ‘투 트랙’으로
  •  기사 이미지 수원시 율천동 단체장·단체원, 제천에서 복구작업 지원
정부24
대한민국정부_대표블로그
유니세프_리뉴얼
포커스 IN더보기

기사 작성의 동영상 등록에 동영상 소스를 넣어주세요.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