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정진석 비대위` 위원장 포함 9명으로 구성
  • 김인호 기자
  • 등록 2022-09-13 11:59:15

기사수정
  • 주기환·김종혁·김행·김병민·정점식·김상훈 합류

정진석 비상대책위원장을 중심으로 한 국민의힘 비대위가 9명으로 구성돼 당의 안정과 혁신이란 과제를 안고 출범하게 됐다. 박형수 국민의힘 원내대변인은 13일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6명의 비대위원 인선 결과를 발표했다.

 

원내에서는 3선 김상훈 의원(59·대구 서구), 재선 정점식 의원(57·경남 통영시·고성군)이 임명됐다. 원외에서는 윤석열 대통령 측근으로 알려진 주기환 전 비대위원(62·호남), 윤석열 캠프 대변인 출신인 김병민 전 비대위원(40·서울), 김종혁 당 혁신위원회 대변인(60·경기), 김행 전 청와대 대변인(63·서울)이 임명됐다.

 

여기에 당연직으로 정진석 비대위원장, 권성동 원내대표, 성일종 정책위의장 등 3명이 비대위에 합류, 정진석 비대위는 모두 9명으로 구성된다.

 

주 전 위원은 호남, 김 전 대변인은 여성, 김 전 위원은 청년 몫으로 각각 임명됐다. 김종혁 혁신위 대변인은 향후 혁신위와 소통 강화를 위한 차원으로 비대위에 합류했다.

 

정진석 비상대책위원장을 중심으로 한 국민의힘 비대위가 9명으로 구성돼 당의 안정과 혁신이란 과제를 안고 출범하게 됐다. 박형수 국민의힘 원내대변인(사진)은 13일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6명의 비대위원 인선 결과를 발표했다.박 대변인은 "지역별 안배를 고려하면서 원내와 원외 인사를 두루 포함하되 원외 인사에 무게를 두어 다양한 목소리를 수렴하고자 했다. 지역별 안배와 통합을 고려하여 해당 분야에 경험과 능력을 갖춘 분들로 모셨다"고 설명했다.

 

주요 당직자 인선 결과도 발표됐다. 사무총장에는 김석기 의원, 수석대변인엔 박정하 의원이 유임됐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경기도일자리재단, ‘청년 노동자 지원사업’ 참여 기업과 간담회
  •  기사 이미지 경기도 공정조달시스템, 효율성-공공성 분리한 ‘투 트랙’으로
  •  기사 이미지 수원시 율천동 단체장·단체원, 제천에서 복구작업 지원
정부24
대한민국정부_대표블로그
유니세프_리뉴얼
포커스 IN더보기

기사 작성의 동영상 등록에 동영상 소스를 넣어주세요.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